소개 공지사항 참여게시판 자료실
참여넷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 회원가입


 - 참여게시판
 - 공지사항
 - 지역게시판
 - 동아리
 - 회계보고
 - 교육
 - 쉬어가는곳
참여게시판
통진당부정선거결과발표 분석기사
2012-11-15 17:57:58 | 조회 3205 | 추천:0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http://www.chamyeo.net/92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檢, 통합진보당 부정경선 462명 사법처리(종합)

후보자 3명 포함 20명 구속, 442명 불구속 기소

 

이석기 중복투표 58%·CNC직원 등 204명 입건

 

(서울=연합뉴스) 박대한 기자 = 지난 4ㆍ11 총선 직전 통합진보당의 비례대표 부정경선 의혹을 수사해온 검찰이 20명을 구속 기소하고 442명을 불구속 기소했다.

 

대검찰청 공안부(임정혁 검사장)는 지난 3개월간 전국 14개 검찰청별로 대리ㆍ중복투표 등의 의혹이 있는 1천735명을 수사한 결과, 462명을 이같이 사법처리하고 858명은 입건유예, 20명은 무혐의 불기소 처분했다고 15일 발표했다.

 

검찰은 나머지 395명에 대해 계속 수사 중이다.

 

구속자 중에는 오옥만(51ㆍ여), 이영희(50), 윤갑인재(50)씨 등 비례대표 경선 후보자 3명이 포함됐다.

 

이번 부정경선 사건은 지난 2007년 경북 청도군수 재선거 금품살포 사건으로 1천명 이상이 사법처리된 이후 단일 선거사건으로는 기소자 수가 가장 많았다. 당내경선 관련 사건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다.

 

검찰에 따르면 통합진보당 비례대표 경선은 현장ㆍ온라인ㆍ우편투표 중 한 가지를 선택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전체의 86%가 온라인투표로 집계됐는데 중복ㆍ대리투표는 모두 온라인투표 방식에서 이뤄졌다.

 

온라인투표자 3만6천486명 중 동일한 인터넷주소(IP)에서 2건 이상 중복 투표된 경우는 1만8천885명(3천654건)에 달했다. 이중 10건 이상이 같은 IP에서 투표된 경우가 8천890명(372건)으로 전체 투표자의 24.4%에 달했다.

 

검찰은 수사범위를 동일 IP에서 10건 이상 중복투표를 한 경우로 제한했다.

 

이중 대리투표 혐의가 의심되는 1천735명을 조사해 462명을 입건했고 대리투표를 위임한 사람 중 자백하는 사람은 모두 입건유예했다.

 

후보자 중에는 이석기 의원이 전체 득표수 1만136명 중 절반이 넘는 5천965명(58.85%)이 중복투표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 의원에게 부정 투표해 수사 대상에 오른 사람은 무려 405명으로 이중 구속자 3명을 포함해 204명이 입건됐다.

 

이 의원이 운영한 선거대행업체 CNC 직원과 자회사 직원들이 대거 기소됐다. 그러나 정작 이 의원은 입건되지 않았다. 이 의원은 이 사건과는 다른 CNC의 선거비용 국고보전 사기 혐의로 지난달 불구속 기소됐다.

 

입건자 중에는 비례대표 후보자 외에도 구청장, 시ㆍ도의원, 국회의원 비서, 공무원, 교사, 전 대기업 노조위원장, 인터넷 언론사 기자 등이 포함됐다.

 

기소된 이들에게는 업무방해 및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가 적용됐다.

 

검찰은 수사과정에서 피혐의자 상당수가 출석이나 진술을 거부했으나 대리투표가 광범위하게 이뤄졌다는 객관적 증거와 진술을 확보해 이같이 사법처리했다고 설명했다.

 

임정혁 대검 공안부장은 "정당 비례대표 경선의 대리투표 등 불법행위는 헌법상 기본원칙을 정면으로 위반하고 민주주의의 기본가치를 훼손하는 행위"라며 "이번 사건은 당내 조직 동원에 의해 선거 결과가 심각하게 왜곡될 수 있음을 보여주는 사례"라고 말했다.

 

강경기 대표와 오병윤 원내대표 등 통합진보당 지도부는 이날 수사결과 발표 직후 대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정치검찰의 발표는 명백한 진보정당 와해공작이자 대선을 앞두고 야권연대를 파괴하려는 정치음모"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통합진보당은 "비례대표 경선이 과열되면서 발생한 부정에 대해 당의 한계와 문제점을 담은 진상보고서를 발간해 당원과 국민에게 알려왔다"면서 "이번 사건은 당내에서 해결해야 할 과제이지 검찰의 수사대상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pdhis959@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2012/11/15 17:34 송고

 

     

실사구시 sangjin107 | 접속 IP : **0.68.32.**

경험치 : 385 / 850 (45%)

명성치 : 54

실사구시

[ 실사구시님의 다른글 보기]
덧글쓰기 | 전체글 0건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필명 비번
혁명을 이끈 시민들의 바램  2 조이풀 16-12-13 2 258
참여네트워크 5기 5차 운영위원회 회의결과  1 참여넷 17-01-16 0 271
후원신청 및 해지  8 참여넷 16-11-13 1 821
참여네트워크 5기 운영위원회 구성 참여넷 17-01-16 0 197
1542 참여가 힘/거대한 촛불의 바다를 향해 가고자 합니다. 참여넷 17-02-17 0 36
1541 참여가 힘 더불어민주당 제19대대통령후보선출규정 주요.. 참여넷 17-02-17 0 31
1540 유시민 항소이유서 미몽 17-02-16 0 17
1539 이 산하에 미몽 17-02-14 0 29
1538 부천 미몽입니다. 미몽 17-02-13 0 37
1537 삼성장학생은 스스로 뜻을 거두는 것이 진정 이 나랄 위.. 조경쟁이 17-02-12 0 22
1536 (17.02.11)15차 촛불 집회에 참석 합시다. 참여넷 17-02-09 0 39
1535 체제의 혁명적 변화는 왜 하려들지 않지?   1 조경쟁이 17-01-28 0 52
1534 이 곳은 회원이라면 자유롭게 자신의 의견을 개진할 수..  1 조경쟁이 17-01-28 0 391
1533 탈퇴합니다.(cms해지 부탁드려요)  1 블루레이 17-01-24 0 1034
1532 cms  1 둥글둥글 17-01-24 0 81
1531 참여넷을 떠납니다. 권태홍 17-01-23 0 164
1530 선택과 집중 하늘색꿈 17-01-22 0 93
1529 대표단과 운영위원들께 질문드립니다.  1 권태홍 17-01-20 0 172
1528 전주문지기 밴드 설립 알림  2 전주문지기 17-01-19 2 88
1527 참여넷과 시민참여포럼 조이풀 17-01-18 0 156
1526 조경호상임대표에게 질문드립니다. 권태홍 17-01-17 0 145
1525 정권교체는 시대적 소명이다 하늘색꿈 17-01-16 1 69
1524 cms Brown 17-01-16 1 75
1523 참여넷 5기 5차 운영위원회 소집 공고 참여넷 17-01-09 0 116
1522 [동영상] 장하준교수 강연회 1부 '대한민국 경제'사회연.. 그림자村 17-01-06 0 72
1521 [동영상] 장하준교수 강연회 2부 토크쇼 그림자村 17-01-06 0 56
1520 가까이 하고 싶지 않은 것들  1 조이풀 17-01-04 0 128
1519 대표단 1차 전국 순회 (4박 5일) 참여넷 17-01-01 1 166
1518 개방성이 진보다  1 지금여기 16-12-31 0 144
1517 금도와 성찰이 있어야 지금여기 16-12-31 0 130
1516 정의당 당원이면서 참여넷 회원으로서... 지금여기 16-12-31 2 232
1515 단상 - 잘하세요! 지금여기 16-12-31 0 130
1514 1/3 개강! 장민성 선생님의 "고전 철학 횡단하기" ― 공.. 다중지성의 정원 16-12-30 0 42
1513 어떻게 투표해야 하는가?  3 하늘색꿈 16-12-30 1 88
12345678910

운영규약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소식받기 | CMS 정보변경 | 관심사이트 | sitemap | 즐겨찾기추가

참여넷 주소 : 서울시 여의도동 국회대로 800, 434호
전화 : 02-761-7750, 팩스 : 070-4229-7750, E-mail : chamyeo.net@hanmail.net